지금의 나를 진짜 원하는 나로 만들기 위해 나름대로 만들었던 멋진 계획들이 지금 작동되지 않고 있다.

작동되지 않으면서 나는 진짜 원하는 나를 상상하고만 있다. 상상하다가 상상과 현실의 괴리를 느꼈을때, 나는 작동시키지 않았던 나의 무기력함을 탓하고 있다.

멋진 계획들을 작동시킬려면, 야근의 스트레스와 피로에 쌓인 나를 측은히 여길게 아니라, 위기 의식을 느끼고, 건조한 눈의 아픔과, 쏟아지는 졸음의 유혹을 이겨낸다음,
내 나름대로의 멋진 계획을 작동시켜야 한다.

'짧게 쓰기 > 연습장' 카테고리의 다른 글

군 시절 24살의 여름 어느날 - 소설 쓰듯  (0) 2007.04.22
장인이란  (0) 2007.04.22
노력의 작동  (0) 2007.04.22
나의 마음도 가비지 컬렉터처럼  (0) 2007.04.22
깨진 창문  (0) 2007.04.22
블랙박스/인터페이스  (0) 2007.04.22
Posted by 산골
산골 블로그 소개 저는 하얀머리 개발자와 작가를 꿈꾸는 블로거 산골 입니다. 프로그램 개발자로서 저의 관심사는 개발자의 숨통을 트여준 아이폰 개발, 철학과 같은 깊이가 있는 객체지향 방법론입니다. 글쓰기와 수영을 좋아합니다. 블로그를 통해 관심사를 공유합니다. 제 블로그에 관심 있으시면 아래 RSS나 즐겨찾기로 편하게 구독하세요.

rss Bookmark and Share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