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가 생각하는 프로와 아마추어의 차이는 하고 싶어 하는 일에 ‘생계’ 라는 요소가 포함되느냐 안되느냐에 따라 결정되는 것 같다.

하고자 하는 일이 나와 가족을 먹여 살리는 '생계'와 관련이 된다면 인간의 생존욕구상 그 분야에 혼신의 노력을 기울이기 때문에 프로가 될 수 밖에 없을 것 이다.

그래서 생계란 요소가 포함되지 않은 일에서는, 아무리 열심히 하더라도 그 분야에 천재가 아닌 이상 프로가 되기는 힘들다고 생각한다.

프로가 되기는 어렵더라도 나는 아마추어로서 리뷰, 수필, 칼럼, 기사, 위키(강좌) 분야의 글쓰기에 달인이 되기로 했다. 나는 어떤 방법으로 달인이 되야 할 것인가.

무릎팍 도사에 박진영이 나와서 했던 말이 기준이 될 것 같다. 출연자를 압도하는 자극적이고 비판적인 질문으로 명성을 얻은 그 재미있는 프로그램에서 박진영은 오히려 특유의 카리스마와 재치로 무릎팍 도사와 악동 수행원들을 감화(?) 시키는 놀라운 모습을 보여줬다. 그때 배꼽을 잡고 웃었지만 박진영이 의미심장한 말을 했다.

“미국에서 흑인음악 분야의 작곡가들과 교류하면서 놀라웠던 점은 그들 중 대부분이 악보를 전혀 볼 줄 모른다는 것이다. 처음에 자신도 너무 의아하고 놀랐지만 악보와 상관없는 그들의 천부적인 리듬, 음악 감각과 열정으로 흑인음악의 정상에 설 수 있었다는 것에 나는 고개를 끄덕일 수 밖에 없었다.”

어차피 나는 프로처럼 정식으로 글쓰기, 기사쓰기 등에 생계를 위한 혼신의 힘을 쏟아 부을 수가 없으니, 프로처럼 정석의 길을 가지 말고 정석은 아니지만 아마추어다운 신선하고 창의적인 글쓰기에 집중해야 한다.

프로와 똑같이 경쟁한다는 것은 직장인 야구선수가 메이저리그 선수들과 경쟁해보겠다는 것과 같이 의미 없다. 아마추어는 아마추어로서 잘 할 수 있는 길이 따로 있다.

바로 신선하고 창의적인 글쓰기, 이것에 집중해야 한다. 꾸준하게 집중하다보면 언젠가 대박이 터지지 않을까. 대박이 터지면 우리 팀 형들에게 한턱 쏘기로 했다. 우리 팀 형들을 위해서라도 그날이 빨리 오기를..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산골
산골 블로그 소개 저는 하얀머리 개발자와 작가를 꿈꾸는 블로거 산골 입니다. 프로그램 개발자로서 저의 관심사는 개발자의 숨통을 트여준 아이폰 개발, 철학과 같은 깊이가 있는 객체지향 방법론입니다. 글쓰기와 수영을 좋아합니다. 블로그를 통해 관심사를 공유합니다. 제 블로그에 관심 있으시면 아래 RSS나 즐겨찾기로 편하게 구독하세요.

rss Bookmark and Share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sepial 2007.06.07 23: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박이 될지 어떨지는 모르겠지만, 실시간 인기글 1위를 달리고 계시는군요.... ;)

    • BlogIcon 산골 2007.06.07 23: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와~ 깜짝놀랐어요~ 저 이글은 전혀 기대 안하고 낙서하듯이 쓴글이거든요 @@;

      보면은 나름대로 열심히 계획해서 쓴 글은 잘 안되고,
      낙서하듯 쓴글이 인기글 된적이 몇번 있었어요.

      그래서 인기글도 천운이 있어야 되나봐요~ 헤헤~ ^^

      그나저나 탑블로거님이 계속 방문해주셔서 신나요~
      부족한것 보이면 많이 조언해주시고~
      즐거운 하루되세요~ 헤헤 ^^

  2. BlogIcon aspirinboy 2007.06.10 11: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 전 달인까지는 아니더라도
    글쓰는 것이 자신을 성숙하게 해주고, 생각을 다듬고 정리하고 그 것을 행동으로 향하게 하는 힘이 되고
    자신감을 주는 자기계발적인 일이라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포스팅을 할 때도, 한편을 올릴때도 거의 긴 장문을 쓰는 경우가 많아 귀찮아서 게을러지기는 해도 말입니다. ㅋㅋ
    고민하고 고심하고 쓰다보면 제 미천한 글 솜씨도 늘거라고 생각하면서 글을 쓰고 있습니다 ^^

    • BlogIcon 산골 2007.06.10 14: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어떤 도구도 활용하기 나름이겠지만 블로그 처럼 자기 수양도 되면서 인맥도 쌓일수 있는 도구도 없을것 같아요~

      저도 쓰다보면 장문이 되는 경우가 많아 요즘 최대한 간결하게 쓰는 연습을 하고 있습니다.

      아스피린보이님, 아스피린같은 글 많이 써주세요 ^^

  3. 이윤하 2007.06.12 10: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박 안 터져도 한번 쏴^^
    한번 쏘아서 오히려 반대로 대박 터질지 모르잖아.
    우리가 일반적으로 생각하는
    인과 관계가 때로는 반대로 일어날수도 있는 거잖아^^

  4. BlogIcon 로망롤랑 2007.06.26 02: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소질이 다분하신데요..뭘..
    크게 쏠 날이 곧 오고야 말리라...^^

  5. BlogIcon 맛짱 2008.05.14 07: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산골님의 글솜씨는 다들아는데 몰..^^
    맛짱도 잘 쓰고 싶어요.

  6. BlogIcon neojzs 2008.05.14 13: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경쟁하지 않고 이기는 방법을 잘 아시는 분이시네요. 저도 많은 참고하겠습니다.

  7. SKJ 2012.12.11 17: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와 같은 꿈을 꾸고 계시는 것 같아요~
    저는 '직장인 야구선수가 메이저리그에 진출하는 꼴'로 준비하고자 했던 것 같아
    신선한 충격으로 다가왔어요.

    좋은 표현이었습니다. 감사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