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퍼스타K2 김지수님 수고하셨습니다. 저는 지수씨보다 10살정도 많은 그냥 아저씨 입니다. 김지수씨 탈락 방송을 보고 그 여운이 지금까지 남아 끄적여 봅니다.

점점 나이가 들어가면서 TV와 노래로부터 멀어지더군요. 그런데 수퍼스타K2를 보면서 예전에 음치지만 노래를 좋아하던 제 모습이 떠올랐습니다. 많은 사람들이 수퍼스타K2를 좋아하는 이유는 수퍼스타K2 참가자와 나를 '동일시' 하는 효과 때문일 것입니다.

누구나 옛날 노래방에서 폼나게 노래 부르던 추억을 가지고 있으니깐요. 시청자들은 참가자들을 보며 나도 저렇게 노래를 좋아하고 열정도 있었지 라는 옛 추억을 떠올릴것입니다.

저도 그런 재미로 수퍼스타K2를 봤습니다. 어느날 김지수씨 제주도 예선 방송을 보았습니다. 그 높고 맑고 깊은 음색에 감동받았습니다. 저는 김지수씨를 응원하기로 했습니다.

제가 김지수씨를 더 좋아하게 된 것은 김지수씨가 일종의 Geek 같다는 것입니다. 제가 생각하는 Geek은 한분야에서는 타의 추종을 불허하는 최고이고 그 분야에 열과 성을 다하지만 다른 조건이나 능력이나 특징을 보면 조금 괴짜 같은 사람? 대충 이렇게 생각하고 있습니다.

김지수씨의 노래실력은 백만명중에 탑6 안에 들정도로 엄청난 실력이지만 금전적인 조건이나 다른 면에서 많은 고생 했다는 사실을 알았을때 더 호감 가면서 나랑 김지수씨랑 동일시 하기 시작했습니다.

저도 사실 한분야만 그나마 조금 잘하고, 다른 조건이나 능력은 백치상태라 많은 고생을 했거든요. 김지수씨를 볼때마다 저랑 닮은점이 많다고 억지로 동일시 했습니다.

김지수씨가 노래말고 다른 조건때문에 고민해야할때마다 저는 김지수씨가 이해가 되고 같이 소주한잔하고 싶을정도로 통한다는 생각을 많이 했습니다.

심지어 저는 김지수씨의 욕~ 이슈때 오히려 김지수씨에게 더 호감이 가더군요. 김지수씨가 성품마저도 지극히 평범한 우리 보통 사람이라는 것을 느꼈거든요. 사실 돈이 많던 가난하던간에 천성적으로 착한 사람이 되기는 굉장히 어렵습니다. 김지수씨는 지극히 평범한 우리 인간으로, 힘들때는 힘들다고 하고 때로는 이해할수 있는 선에서 자신의 감정을 과격하게 보일수도 있는거죠. 그리고 아마도 대부분 조작으로 밝혀졌고요.

이렇게 나랑 동일시 하던 김지수씨의 탈락장면이 생각납니다. 어쩌면 내가 탈락할수도 있겠구나 하며 불안해 하던 표정, 그런데 정말로 내가 탈락하니깐 머리를 망치로 맞은듯 충격받은 표정이 그야말로 찰나로 스쳐가던 모습을 기억합니다.

저도 당황했습니다. 김지수씨가 순간적으로 겪었을 많은 찰나의 감정을 저도 동일시 되며 느껴지는 것 같았습니다. 그런데 저랑 김지수씨랑 틀린점은 김지수씨는 그 와중에도 차분하고 세련되게 탈락 소감을 얘기하시더군요. 역시 백만명중에 탑6는 아무나 되는 것은 아닌가봅니다.

비록 순수한 노래외의 다른 요소도 있었기에 탈락을 했겠지만, 저는 김지수씨가 꼭 성공하리라 기대합니다. 왜냐면 백만명중에 탑6를 하셨고, 김지수씨의 맑고 높고 깊은 음색은 사람을 행복하게 만드는 힘이 있으니깐요.

사실 이 편지 형식의 글은 허탈하게 김지수씨 생각을 하다가 에미넴의 Stan을 듣던중, 아하~ 한번 이렇게 편지식으로 써봐야지 하며 미루다가 지금 써봅니다. 에미넴의 Stan은 스토커 기질이 있는 과격 팬이, 에미넴이 자기 편지에 답장을 안해주자 임신한 여자친구와 함께 자살하는 끔찍하면서도 재치있는 가사인데요. 제 편지의 답장이 있다면 김지수씨의 성공일 것입니다. 꼭 성공하시길 바랍니다.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산골
산골 블로그 소개 저는 하얀머리 개발자와 작가를 꿈꾸는 블로거 산골 입니다. 프로그램 개발자로서 저의 관심사는 개발자의 숨통을 트여준 아이폰 개발, 철학과 같은 깊이가 있는 객체지향 방법론입니다. 글쓰기와 수영을 좋아합니다. 블로그를 통해 관심사를 공유합니다. 제 블로그에 관심 있으시면 아래 RSS나 즐겨찾기로 편하게 구독하세요.

rss Bookmark and Share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아도니스 2010.10.07 00: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김지수 응원했는데... 안타깝네요.
    애인림은 장재인 응원하구요. 그나마 존박 응원안하는걸 다행으로 삼아야되나.;;한분야에서 geek면서 다른 면은 서민적인 매력.. 공감해요. 다른 출연자들이 초반 어색했던 모습을 보여주다가 점점 일취월장하는 모습을 보인 반면, 김지수는 거의 완성형 느낌이라서 드라마틱한 전개를 보여주지 못해 이 부분에서도 좀 아쉬웠네요. 다른 매체에서 곧 볼 수 있었으면 합니다.


    - 저는 에미넴의 stan을 살짝 다른식으로 해석하고 있어요. 뭐 뮤직비디오의 내용은 본문에 적혀있으니 차치하고.. 힙합 뮤지션들이 자기자랑(힙합은 내가 최고다. 나빼고 너희들은 다 버로우? 뭐 이런식으로..)을 랩으로 속사포 쏘듯이 하는 경우가 있는데 에미넴의 stan의 경우 그런 자기 자랑류의 랩을 한차원 승화시켰단 생각이 들어요. 살짝 우회해서 표현했달까요/!!

    나 봐라.. 난 과격팬도 있을정도로 팬층이 두텁지.. 뭐 이런 느낌...!! >_<

    • BlogIcon 산골 2010.10.07 18: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처음에 엄청나게 신선한 충격을 준 외에는 말씀대로 드라마틱한 전개를 보여주지 못한게 탈락의 큰 원인 같습니당~

      STAN의 아도니스님의 해석 참 그럴듯하네요..에미넴이 정말 우아하게 다른 힙합 뮤지션을 압도했군요.

      아도니스님 잘 지내시죠..곧 장가가시겠네요 흠냐~ ^ ^

  2. 2010.10.07 16:3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산골 2010.10.07 18: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저도 사실 이글 블로거뉴스에 발행하려다가 밋밋해서 접었습니당 ㅠ.ㅠ
      써보니 영 감칠맛나게 글 전개가 안되더라고요..
      아 근데 제가 경어체는 좀 약한면이 있습니다.
      독백체가 나에게 잘 맞는디..다음에 다시 도전~!

      좌우지간 김지수씨 화이팅~ 오홍오홍~ ^.ㅠ

  3. 이은영 2010.10.07 18: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공감가는 글이네요 매력적인 김지수씨가 빠진 슈스케 너무 허무하고 속상해요 그의 개성있는 음색과 친근한 외모 아픔을 간직한 사생활...그리고 음악에 대한 열정 모두 사랑하고 지지합니다 어느날 ... 멋진 모습으로 우리앞에 등장할 그를 그려보며 말하고 싶어요 정말 정말 대견하고 아름답고 아련한 시람이라고~ 당신을 잊지않고 기다릴거라고...그동안 행복한 기분 느끼게 해줘서 정말 고마와요!

    • BlogIcon 산골 2010.10.07 18: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님의 댓글을 읽어볼수록 제 편지보다 더 애틋하고 진정이 담긴 댓글임이 저절로 느껴집니다. 고맙습니다~
      근데 댓글을 읽어볼수록.. 김지수씨를 정말 많이 좋아하셨나봐요... ^ ^

  4. 이은영 2010.10.07 19: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래요 ! 저 정말 김지수.. 그가 신선했어요 노래잘하고 외모 좋은 사람 많죠 김지수는 나보다 훨씬 어리지만 음악을 나름 좋아하는 내눈엔 그가 다르다 느껴졌어요 ~ 그 차별성을 그의 매력을 더 많은 사람들이 느끼길 바랬는데... 뭐 우승 아님 어때요 김지수를 사랑하는 우리가 있으니까요! 제가 감사해요! 이렇듯 아쉬워하고 지수씨 잘되기 바라는 분들...반가왔어요 사실 우리 가족들 저 이해 안하더라구요 허각팬 장재인팬 김은비팬 등등...

  5. 사랑이지나가면 2010.10.08 20: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슈스케 제주 예선때 통기타 들고 수염 기르고 지극히 소탈한 모습으로 나와서 반전처럼 너무 고운 음색으로 노래를 불러 심사위원 뿐 아니라 시청자였던 저까지도 확 끌어당겼는데...그때부터 꼭 우승했으면 싶었는데, 아쉽네요. 저는 지금도 이문세미션때 불렀던 "사랑이 지나가면"을 듣고 있답니다.
    비록 중도 하차했지만 지금 부터가 시작이라는 생각이 들어요. 곧 좋은 날 올꺼라 믿어요. 그리고 한참 젊은 나이잖아요. 꼭 성공하리라 믿습니다. 힘내시구여!

    • BlogIcon 산골 2010.10.17 18: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저는 초콜릿드라이브를 열심히 듣고 있답니다~!
      노란샤쓰의...이노래도 참 좋고요.
      김보경씨 노래도 참좋던데....김지수씨 화이팅~!

  6. 2010.10.28 16:3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산골 2010.10.28 21: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회원은 아니고요..'출처'만 남겨주시면 퍼가셔도 됩니당~
      근데 복사방지 붙여서 퍼가실수 있으실라나 ^ ^;

      아 근데..잘쓴글은 아닌디...흠냐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