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장 친한 친구의 부름은 내가 보고싶기에 불러서 기분이 좋지만, 가끔 가기 싫을때 불러서 귀찮기도 하다. 나는 편하지만 나쁜 친구와 귀찮지만 좋은 친구 사이에서 고민했다. 결국 좋은 친구가 되기로 했지만 이미 갈까 말까 고민했던 나는 온전히 좋은 친구는 못 되는 것 같다.

부산까지 간다. 친구의 차를 타고 빠르게 질주한다. 얼마전까지 폭설 앞에 무력했던 차는 그때의 질퍽함을 잊고 빠르게 질주한다. 그러나 아무리 빠르게 질주하더라도, 우리나라가 아무리 좁더라도, 서울 부산 도로 길은 까마득하게 멀고 지루하게 오래 걸렸다.

요즘 나는 차에 관심이 많다. 차 바깥의 풍경 보다는 도로의 수많은 차에 눈이 간다. 나에게 차는 먼저 내가 살수있는 차와 내가 살수없는 차로 나눈다. 내가 살수있는 차는 또 멋이 없지만 싼차와 멋이 있지만 아슬아슬하게 살수 있는 비싼차로 나눈다. 나는 멋이 없더라도 싼차가 좋을것 같지만 세상의 이목은 나를 비싼차로 유혹한다. 나의 허영심은 겉치례 위주의 세상의 이목을 탓하면서도 멋진 차를 타자고 한다.

부산가는길 바깥을 보면 차생각을 많이했고, 차 안에서는 아이폰이 참 쓸만하다는 생각을 했다. 친구가 지루하다며 재밌게 해보라고 재촉할때 아이폰이 기꺼이 해결해주었다. 동영상을 보고 컬투쇼 팟캐스트를 들으며 심심하지 않게 갔다. 마침 부산 가기전 장만한 대용량 베터리는 아이폰을 마음껏 쓰게 해주었다. 무엇을 사서 이렇게 대 만족하기는 아이폰이 처음이다.

과거 나는 무소유 정신이라고 해서 어느 물건에 의지하지 말자는 생각을 갖고 있었다. 근데 아이폰을 쓰며 많이 만족하는 나의 모습이나 차에 관심갖는 나의 모습을 보면 나도 이제 물질에 많이 의존한다.

그러나 요즘은 물질에 의존하는 것이 크게 나쁘지 않다는 생각도 든다. 내가 아이폰을 쓰면서 개발자로서의 창의력과 상상력, 앞으로의 IT 전망 예측등에 윤활유를 바른 것처럼 유익한 자극이 되는 느낌이다. 어느 물질을 알면서 육체의 편함과 쾌락외에 정신적으로 얻는것도 분명히 있다. 그래서 적당히 문명인으로 쓸만한 것들은 써도 될것이다. 부산가는 길에 유독 차와 아이폰등의 물건에 대한 생각을 많이 했다.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산골
산골 블로그 소개 저는 하얀머리 개발자와 작가를 꿈꾸는 블로거 산골 입니다. 프로그램 개발자로서 저의 관심사는 개발자의 숨통을 트여준 아이폰 개발, 철학과 같은 깊이가 있는 객체지향 방법론입니다. 글쓰기와 수영을 좋아합니다. 블로그를 통해 관심사를 공유합니다. 제 블로그에 관심 있으시면 아래 RSS나 즐겨찾기로 편하게 구독하세요.

rss Bookmark and Share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데굴대굴 2010.01.26 17: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이폰과 같은 도구를 통해 다른 사람의 생각과 표현을 만날 수 있습니다. 이런 만남을 책이나 영화같은 매체로 제한할 필요는 없습니다.

    • BlogIcon 산골 2010.01.31 18: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요즘 아이폰을 다루면서 머리속에 한바탕 변혁의 바람이..
      아이폰 관련 수많은 생각을 블로그에 정리하고 싶은데 말이죠~ ^ ^;

  2. BlogIcon Magicboy 2010.02.04 17: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떤 물질적인 것으로 자신의 아이덴티티를 구축하느냐, 아니면 그 물질을 통해 자신의 아이덴티티를 구축하느냐의 문제같은데요. 캐캐묵은 .. 목적으로서의 물질이냐 수단으로서의 물질이냐..논쟁이 될 것 같기도 한데 .. 어려운 문제죠 뭐 일단은..^^

    • BlogIcon 산골 2010.02.07 21: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와 매직보이님 정말 깨달음을 주시네요.
      물질을 통해 자신의 아이덴티티를 구축한다..바로 이거네요.
      물질을 좋아하더라도 물질을 통해 자신의 아이덴티티를
      구축해야 겠어요. 고맙습니다.

  3. BlogIcon 실비단안개 2010.02.08 08: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뭐여~ 부산 다녀간겨요?
    섭섭합니다. 흥~;;

    산골이님
    동참을 부탁하고 싶습니다.
    사이판 총기난사 사건인데요,
    정부, 사이판당국, 여행사 모두가 책임을 회피하고 있습니다.
    하여 블로거들이 나섰으며, 아고라(하이픈)희망모금까지 끌고 왔습니다.

    잠시 시간내어 이모 블로그 글을 참고해 주세요.
    건강하시고요.^^

    - http://blog.daum.net/mylovemay/15533463

    • BlogIcon 산골 2010.02.10 22: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이모님~! 잘지내시죠~! 제가 이번주까지 꼭 읽어보고
      참여하겠습니다. 불효조카 블로그에 찾아주셔서 고맙습니다.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