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년내내 같은 팀원들과 일하다가, 회사 그만두고 백수생활을 몇달 한것이며, 이번에 새로운 곳으로의 첫 출근을, 나는 익숙한 것과의 결별이라고 표현한다. 익숙한 것과의 결별은 구본형님의 유명한 자기계발 책 제목과 같다. 익숙한 것과의 결별이라는 표현은 나도 이런 급격한 환경 변화를 통해 뭔가 발돋움 해보려고 했다는 일종의 자기 합리화와 비슷하다.

4달동안의 백수생활 끝에 다시 회사 출근 했을때, 나는 생활리듬하고 코딩감각 되살리는데 꽤 시간이 걸릴줄 알았다. 하지만 다행히도 생활리듬은 내가 백수 생활 습관을 일정하게 유지했기 때문에 금새 적응되었고, 코딩감각도 금방 적응이 되었다. 사실 코딩감각도 글쓰기 감각처럼 적응하는데 꽤 걸릴줄 알았는데 금새 적응되는것이 꽤 의아했다. 생각해보니 매일 글쓰기 라는 얘기는 무수히 많이 나와도 매일 코딩 습관이라는 말은 들어보진 않았던 것 같다. 

그러나 나는 제대로 걸렸다. 이번에 내가 하는 일이 하필 내가 꺼려하고 약한 부분만 잘해야 한다. 나는 업무 분석하고 데이터베이스 분야에 상대적으로 약하다. 이번 일터에서는 내가 약한 이 두가지가 내가 할일의 거의 전부였다.

이 사실부터 출발하여 새로운 일터에서는 나를 긴장하게 만든 건수가 여러개 존재했다. 이번에 나는 프리랜서로 취직했기 때문에 바로 '프로' 다운 모습을 보여줘야 한다. 그런데 전임자가 꽤 못했다고 한다. 그래서 나를 보는 눈이 저놈 잘할려나..라는 눈빛으로 예리하게 번뜩이는 것 같다. 여기서는 형님..동생같은 잔정을 기대하기는 일단 힘들 것 같다. 왠지 서늘한 분위기.. 그리고 그 많은 업무내용과 기술내용에 대하여 3일만 인수인계 받았다. 그리고 바로 실전투입을 했다. 코딩은 금방 적응하고 작업 하겠는데, 업무를 잘 모르는 상태에서 쿼리분석하기가 쉽지않았다. 그럼에도 결과물은 바로 보여줘야 했다.

그리고 내가 급하게 취직한 이유는 난생 처음 대출 받았기 때문이다. 그래서 그럴일은 없겠지만 만의 하나 잘못되면 안되기 때문에, 나는 기필코 이곳에 잘 정착해야 한다는 압박감도 컸다. 그래서 저번 일주일은 매일 늦게까지 야근하며 적응하는데 애를 썼다.

근데 주말에 쉬면서 생각해보니 내가 저런 사실들로 인하여 너무 긴장했다는 생각도 들었다. 좀더 여유를 갖고 차근차근 적응해야 겠다. 차라리 잘되기도 했다. 이번에 내가 약한 업무분석이나 데이터베이스를 확실히 파고들면, 어느 프로젝트 가도 당당하게 적응할수 있는 기회가 생긴것도 같다.

내가 일하는 곳은 명동 모 은행이다. 명동은 하필 5년전 근처 모 은행에서 신입으로 처음 프로젝트 했던 곳이기도 하다. 퇴근할때 5년전 나의 모습이 떠오른다. 공교롭게도 5년전이나 지금의 나는 상당히 비슷한 상황이다. 그때의 나는 무조건 인정받아야 한다는 압박감에 그냥 무작정 열심히 했던 신입이었다. 지금의 나도 역시 무조건 인정받아야 한다는 압박감에, 경력에 맞게 여유있게 일해야 하지만, 신입처럼 열심히 일하고 있다.

신입때의 나는 나홀로 그곳에 파견나가서 처음부터 인정받아야 했기 때문에 늘 외로워 했다. 어린나이에 겪는 외로움은 꽤 커서 나중에는 정을 쫓아 회사를 옮기기도 했다. 지금의 나도 나홀로 그곳에 파견나가서 완전히 처음부터 인정받아야 한다. 하지만 그때나 지금이나 일하는 환경은 비슷해도 나 자신은 많이 달라졌다. 신입때의 나와 지금의 내가 틀린것은 경력과 돈이다. 세월의 풍파속에 경력을 쌓으며 혹시 있을 외로움과 기타 힘든일은 무시할만 하다. 사실 이렇게 무시할만한건 대부분 돈 때문일 것이다. 지금은 적어도 일할만큼은 받을것 같다.

요즘 나는 진정한 용병, 진정한 프로가 된 느낌이다. 프로는 오로지 실력으로 말하고 돈으로 보상받는다. 예전에 나는 누군가로부터 기술적으로나 정신적으로 보호를 받는 아마추어 였다. 어려운 일이 생기면 보호자의 뒤에 숨어서 어려운 상황을 피하곤 했다. 그러나 지금은 거친환경에서도 오로지 실력으로 이겨내고 적당한 돈으로 보상받는, 프로의 길를 걷기 시작했다. 나는 익숙한 아마추어와 결별하고 낯설고 거친 프로의 길을 걷기 시작했다.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산골
산골 블로그 소개 저는 하얀머리 개발자와 작가를 꿈꾸는 블로거 산골 입니다. 프로그램 개발자로서 저의 관심사는 개발자의 숨통을 트여준 아이폰 개발, 철학과 같은 깊이가 있는 객체지향 방법론입니다. 글쓰기와 수영을 좋아합니다. 블로그를 통해 관심사를 공유합니다. 제 블로그에 관심 있으시면 아래 RSS나 즐겨찾기로 편하게 구독하세요.

rss Bookmark and Share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열이아빠 2009.09.01 02: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남대문방면 모 은행에 잠시 출장 나와있습니다. ^^
    다른곳도 마찬가지지만 은행이라는 곳은
    특히 민감한 사항들이 많아서인지...조금 살벌하더군요.
    힘내시구요. ~

    • BlogIcon 산골 2009.09.08 20: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열이아빠님 오랜만입니다.
      여기 플렉스도 조만간 할것 같은데..
      열이아빠님 생각 많이 나네요.
      열이아빠님 항상 건강하시고요~ ^ ^

  2. BlogIcon 텍사스양 2009.09.01 10: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장함이 느껴지는..
    역시 대출의 힘이란..
    화이팅~입니다..

  3. BlogIcon Green 2009.09.01 13: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은행일이 쉽지는 않을 겁니다.
    보수적인 직원들과 딱딱한 분위기와 업무들이 즐겁고 재밌는 것들과는
    거리가 멀죠..
    그러나 한번 금융쪽일에서 인정받으면 그쪽일을 계속 하실수 있을겁니다..
    보수도 다른분야보다 세죠...
    건승하시길 바랍니다..화이팅..^^

    • BlogIcon 산골 2009.09.08 20: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린님하고도 한번 일해보고 싶습니다.
      지금은 슬슬 적응되고 있습니다~
      요즘도 스프링 공부 열심히 하고 계시나요. ^ ^

  4. BlogIcon 열심히 2009.09.01 14: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어떤 마음인지 상상이 가네요.

    제가 신입사원으로 첫 출근했을 때의 기분도 생각이 나구요.

    힘내세요~ 노력하신만큼 돌아올 거에요.

    저도 요즘 힘들 때는.. 노력한 만큰.. 피가 되고 살이 되겠지.. 하고 참고 견디고 있습니다.

    • BlogIcon 산골 2009.09.08 23: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열심히님 감사합니다..
      이제 슬슬 적응이 되고있는 중입니다.
      적응되면 블로그에 글도 쓰고 그래야죠 ^ ^;
      열심히님 수영 잘 배우고 계시죠? ^ ^

  5. BlogIcon 바람처럼~ 2009.09.01 18: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프로의 세계 어려워보입니다
    하지만 잘하실거라 믿어요!!!

  6. BlogIcon 피스티스 2009.09.03 22: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약 2년경력을 가지고 구직활동을 하고 있는데 프로라는 말을 제 이름앞에 붙이기가 아직은 너무도 멀게만 느껴집니다. ㅎ
    언젠가는 산골님처럼 프로라는 말을 당당히 말 할 수 있는 날이 오겠지요.
    열심히 해야겠습니다.
    화이팅!!

    • BlogIcon 산골 2009.09.08 23: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제 상황이 프로의 자세를 보여야 하는 상황이지
      제가 정확하게 프로라고 하기에는 조금 부족한것 같습니다.
      지금쯤은 좋은곳에 취직하셨나요? ^ ^

  7. BlogIcon shine-ing 2009.09.08 05: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화이팅! 입니다 ^-^

  8. BlogIcon Magicboy 2009.09.11 10: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헛.. 프로의 세계로 나서셨군요!

    뜬금없이.. 삼미슈퍼스타즈의 마지막 팬클럽 이라는 책이 떠오르네요..
    한번 읽어보시면.. 여유를 찾는데 좀 도움이 되지 않으실까 싶네요 ^^

    암튼 새로운 도전 멋지십니다!^^

    • BlogIcon 산골 2009.09.14 21: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매직보이님 오랜만입니다. 잘지내시죠~!
      좋은 책 소개 고맙습니다. 요즘 급하게 급하게 지내는데
      여유를 함 찾아봐야겠네요.
      아참 신혼생활은 행복하신지..아기는 생기셨어요? ^ ^

  9. BlogIcon 데굴대굴 2009.09.27 22: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경축. 고생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