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시 20분 즈음에 알람이 울렸다. 아고 졸려~ 하며 일단 앉았다. 수영장에 갈까 그냥 잘까 내 몸이 갈팡질팡한다. 이성으로 갈등하는것이 아니라 내가 제어 못하는 내 몸이 갈등한다. 비몽사몽 졸린 몸상태는 그저 자고 싶지만 수영후의 상쾌함을 알고 있고, 새벽 수영 가는 길에서 매번 느끼는 바를 알고 있는 내 몸은 결국 수영장에 가자고 한다.  

반쯤 뜬 눈으로 버스 정류장으로 간다. 가는 길에 시장을 관통한다. 주변을 둘러보았다. 생선가게 아저씨들의 으쌰~ 소리가 들렸다. 찌지직~ 거리는 스티로폼 소리도 귀 따갑게~ 들린다. 생선이 담긴 스티로폼 박스를 굵은 팔둑과 얼굴의 깊은 주름과 까만 피부를 자랑하는 아저씨들이 힘차게 나르고 있다.

생선가게를 지나 다른 가게를 바라보았다. 파란 용달차가 털털~ 엔진소리를 내며 과일가게에 멈췄다. 용달차의 아저씨가 차안의 여러 과일을 가게로 나른다. 나이드신 아줌마는 과일 정리에 바쁘다. 과일가게 오래된 늙은 누렁이는 주인님이 바쁘던 말던 바닥에 엎드려 가게 밖을 심드렁하게 응시한다.

버스 정류장에 도착했다. 사실은 야하게 차려입은 아가씨가 내 눈을 멈추게 만든다. 밤문화를 화려하게 즐긴 아가씨 같다. 원하던 버스가 오자 피곤한 눈으로 머리를 쓸더니 곧 사라졌다.

허억~ 퉷~ 걸쭉하게 침뱉는 소리가 들렸다. 생선가게 아저씨처럼 굵은 팔둑과 깊은 주름과 까만 피부의 아저씨 몇명이 거친 사투리를 앞새우며 걸어온다. 작업복으로 무장한 아줌마들도 보인다. 이분들은 틀림없이 노가다 가실 분들이다.

버스를 타고 수영장 가는길에 졸음과 함께 생각에 잠긴다. 같은 대한민국의 사람 풍경이 이렇게나 다를수가 있을까.

신입사원때 종종 들리던 여의도 근처의 사람 풍경은 대한민국 최고로 멋진 비즈니스맨, 커리어우먼들로 가득 찼다. 시골총각이 처음 서울 구경할때처럼 정신이 없다. 한창 일할 나이의 멋진 도시남녀들을 바라볼때면 나도 저 멋진 도시사람들처럼 되고 싶다는 부러움으로 가득했다.

신촌이나 강남에 갔을때는 또 다른 사람 풍경에 놀란다. TV에서 보던 대한민국 최고 멋진 남자, 최고 예쁜 여자는 이곳에 다 모여있는 것 같다. 패션 모델 뺨치는 남녀들을 바라보면서 대한민국 사람들이 ‘최소한 겉으로는’ 참~ 멋있어 지는것 같다라는 생각을 했다.

그러나 새벽수영 가는 길에 보이는 사람 풍경은 저 멋진 풍경과는 달랐다. 대한민국 서민의 향기가 바다 내음처럼 짙게 느껴지는 풍경이었다. 서민들이 사람들이 깨기도 전에 치열하게 살아가는 모습을 보며 졸린 가운데서도 나는 무엇인가 느끼게 된다.

새벽부터 치열하게 사는 서민들 보면 가슴이 뭉클해진다. 하지만 그분들에게는 죄송한 마음이 들면서, 내가 남과 다른 핵심 기술을 확실하게 익혀 나는 좀더 여유있게 벌고 살아야 겠다는 생각도 든다. 내가 야근이니 박봉이니 투덜투덜 거리지만 나는 지금 수영이라는 문화생활 하러 갈때 저 분들은 벌써부터 치열하게 살고 있구나~ 하며 지금 나에 대해 좀더 긍정적으로 생각하게 된다. 그래도..나에 비해서는 저분들이 훨씬 잘 벌고 잘 살고 계실지도 모른다.

버스에서 여기까지 생각하게 되면 역시 잠안자고 수영장 가길 잘했다는 생각을 하게 된다. 잠도 거의 깨게 된다. 수영장에 도착했다. 매주 월수금 새벽 이런 생각을 9개월째 반복하고 있다. 새벽 수영 가는길은 서민 향기가 물씬 풍긴다.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산골
산골 블로그 소개 저는 하얀머리 개발자와 작가를 꿈꾸는 블로거 산골 입니다. 프로그램 개발자로서 저의 관심사는 개발자의 숨통을 트여준 아이폰 개발, 철학과 같은 깊이가 있는 객체지향 방법론입니다. 글쓰기와 수영을 좋아합니다. 블로그를 통해 관심사를 공유합니다. 제 블로그에 관심 있으시면 아래 RSS나 즐겨찾기로 편하게 구독하세요.

rss Bookmark and Share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데굴대굴 2009.04.22 10: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희집 주변에 수영장을 지어주시면... 수영을 다니겠습니다. -_-a

  2. BlogIcon Green 2009.04.22 16: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새벽수영의 중독성은 저녁수영의 중독성을 능가하지요..ㅋㅋㅋ
    수영후 하루종일 이어지는 상쾌함은 맛본 사람만이 압니다.
    기상할때 잠으로부터의 유혹을 물리친다면 그 보상은 충분히 받을 수 있지요..^^
    9개월이라면 상급반으로 올라가셨겠네요..
    올 여름에는 한강횡단이나 미사리횡단에 도전해 보시기 바랍니다..

    • BlogIcon 뻔뻔한유네씨 2009.04.24 00: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질문이 있어요~
      1) 미사리 횡단이 '미사리 조정경기장'횡단인가요?
      2) 1)이 맞다면 미사리 조정경기장에서 수영해도 되나요?

      걍 궁금해서요ㅋㅋㅋㅋ

    • BlogIcon 산골 2009.04.26 17: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옷 그린님 안녕하세요. 그린님도 새벽수영 다니시나봐요..
      보통 개발자는 아시다시피 야간에 강습받을수가 없잖아요..
      그래서 동료들에게 새벽수영 권하고는 하는데 어떻게
      그때 일어나냐고 하더라고요. 한번 경험하면 참 상쾌하고
      좋은데 말이죠.
      다만 저는 요즘 강사님이 체력훈련 강도를 높이면서
      은근히 피곤하더라고요. 적응기간 넘기면 다시 상쾌해
      지겠죠. 제가 정말 한강, 미사리 수영가면 그린님에게
      한수지도받고 싶어요. ^ ^

    • BlogIcon 산골 2009.04.26 17: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흠..유씨네님 댓글읽고 한번 인터넷 검색 해봐야겠습니다. 호호호 ^ ^

    • BlogIcon Green 2009.04.27 09: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7,8월 정도 되면 미사리와 한강에서 수영대회를 개최합니다.
      한강은 횡단이구요..미사리는 횡단은 아니구 장거리 핀(오리발)수영을 하게됩니다.
      보통 3km정도구요..
      죄송합니다만 저도 아직 참가는 못해봤습니다..--;
      올해는 한번 참가해볼까 생각중입니다만 여건이 될지 모르겠습니다.
      참가해본 분의 말씀을 듣자면 수영에 엄청난 자신감이 붙는답니다.
      보통 다니시는 수영장의 상급반분들이 단체로 참가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올해는 아직 일정이 안 나온것 같구요..
      산골님과 뻔뻔한 유네씨님도 어느정도 체력이 되신다면 참가해보세요.^^

    • BlogIcon 산골 2009.04.28 23: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린님 부수적인 설명 감사합니다.
      수영 다니면서 사귄 동갑내기 친구가 있는데
      이친구와 의논해봐야 겠어요.
      그린님 언제 수영장에서 뵙겠습니다. ^ ^

  3. BlogIcon 뻔뻔한유네씨 2009.04.24 00: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새벽수영은 한번도 안가봤어요(당췌 뭘 일어나야-_ㅋㅋㅋ)
    근데 1시간 수영후에 개운함이 뭔진 알 것 같아서 은근히 땡기네요ㅋㅋ
    맨 처음엔 하루 일과를 마치고 밤 9시 수영을 다녔는데요
    수영끝나면 진짜 피곤해서 다음날 못 일어나지 않을까? 라고 걱정했던게 무안해질정도로
    완젼 상콤하더라구요ㅋㅋ 오히려 엔돌핀이 도는 듯>_<

    • BlogIcon 산골 2009.04.26 17: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유네씨님 밤9시 수영 다니시면..
      수영 끝나고 집에 와서 바로 주무실것 같네요..
      수영 끝나면 배고프고 졸음이 와서 말이죠..
      근데 그 피곤함이 기분나쁘지 않고 상쾌해서
      수영이 참 좋은것 같아요.
      요즘은 수영실력 많이 늘으셨는지..꾸준히 배우셔서
      미사리로 수영하러 꼭 가셔야죠. ^ ^

  4. BlogIcon mepay 2009.04.24 14: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새벽에 수영이라..

    그나저나 산골님 부지런하시네요. 오랫동안 일하시고, 맞이하는 하루하루 알차게 보내시는거 같아 마음이 좋네요.

  5. BlogIcon 트렌드온 2009.04.26 21: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부러운 포스팅인걸요.. ㄷㄷㄷ

  6. BlogIcon 아크몬드 2011.10.31 17: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새벽수영 계획중입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