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한국 자바 개발자 컨퍼런스(JCO) 에 참가하다.

저는 자바 개발자로 새로운 자바 기술의 흐름과 관련 커뮤니티 행사에 관심이 있습니다. 마침 JCO(한국자바개발자협의회)에서 주최하는 제9회 한국 자바 개발자 컨퍼런스는 자바 관련 컨퍼런스/세미나중 가장 큰 규모로 열리는 행사였기에 이번에 참가하게 되었습니다.

잠깐,
자바란 무엇인가? 어떤 H/W, 어떤 O/S에서도 같은 코드로 실행 가능해야 한다. 라는 개념으로 탄생한 객체 지향 언어로 특히 기업 환경(Enterprise 환경)에 크게 성공하여 공공, 금융, 기업 전산화에 널리 쓰이고 있다.

JCO(Java Community Org)
, 자바 개발자 역량 향상, 업무 환경 개선등의 자바 개발자를 위해 탄생한 비영리 협의회

한국 자바 개발자 컨퍼런스, JCO에서 자바 개발자를 위해 실질적으로 도움되는 내용들을 공유하기 위해 매년 개최하는 자바 개발자를 위한 컨퍼런스

2004년 신입사원때 JCO 컨퍼런스에 참가하고 오랜만에 참가하게 되었는데요. 그 동안 저는 이런 오프라인 행사를 귀찮아 했습니다. 모든 개발자의 특징은 아니겠습니다만 조용하게 혼자 공부하고 프로그래밍 하기를 좋아하는 저는 오프라인 행사 참가를 귀찮아 했습니다.

그러나 혼자서 노력하는 것보다는 커뮤니티 활동에 적극 참가하여 얻는 것이 훨씬 크다는 것을 깨닫고, 지금이라도 열심히 커뮤니티 행사에 참가하려고 마음 먹던 중, 자바 개발자를 위한 이번 대규모 행사는 꼭 참가 해야 했습니다.


+ 한국 자바 개발자 컨퍼런스(JCO) 행사장 풍경

10시 30분부터 시작되었는데 늦잠 자는 바람에 늦게 가던 중 먼저 도착한 친구로부터 문자가 왔습니다.

“여기 사람 억수로 많다. 된장..”

예상은 했습니다만 도착해보니 대한민국 자바 개발자는 여기에 다 모인 것 같습니다. 무수히 많은 사람들이 정신 없이 움직이고 있었습니다.

이렇게 자바 개발자가 무수히 많다는 것 자체가 저의 시야를 넓혀주는 것 같습니다. 나름대로 긍정적으로 생각하고 주변을 돌아다녔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
한국 자바 개발자 컨퍼런스 행사장 풍경, 사람이 억수로 많았다.]


+
한국 자바 개발자 컨퍼런스(JCO) 행사장 풍경, 다양한 관련 업체들이 홍보하다.

행사장 근처에는 다양한 업체들이 기념품을 나눠주며 홍보를 하고 있었습니다. 생각해보니 무수히 많은 자바 개발자가 모이는 오늘 행사야말로 관련 업체 입장에서는 최고의 홍보 기회입니다.

저도 기념품 좀 받으려고 했습니다만 길고 긴 줄의 행렬 속에서 기다렸다가는 강의는 포기해야 될 것 같습니다.

미련 없이 기념품은 포기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다양한 관련 업체들의 홍보, 역시 사람들로 북적였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행사장에는 타로점도 봐줬다. 타로 전문 블로거 지인인 러브네슬리님이 생각났다.]



+
한국 자바 개발자 컨퍼런스(JCO) 발표 시작, 서서 듣다.

첫번째 발표가 시작되었습니다. 참가자는 5가지 주제의 트랙중에 하나를 선택하여 들을 수 있었습니다.

그런데 인기 강의와 비인기 강의가 확실히 차이가 나서 인기 강의에 사람들이 몰렸습니다.

* 비인기 강의는 대개 스폰서 업체의 강의다. 실제 도움되는 내용 보다는 은근히 자기 업체 광고를 하기 때문이다.

가뜩이나 사람이 많은데 인기 강의에 사람이 몰리니 저와 지인들은 투덜거리며 다른 강의실로 옮겼습니다. 그런데 그 강의 역시 사람이 많아서 서서들어야 했습니다.

서서 들으면서 생각했습니다. 이 트랙 저 트랙 옮겨 다녔다가는 앉아서 제대로 들을 수 없을 것 같다. 차라리 하나의 트랙만 듣자~

그래서 저는 'Software Engineering' 이라는 주제의 트랙만 계속 듣게 되었습니다.

선택과 포기 전략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서서 찍은 사진, 사람이 역시 많다.]



+
Software Engineering 발표 상세 리뷰, 발자만 보세요.

개발자를 위한 강의 상세 리뷰 보기..



+ 발표가 끝나고, JCO의 행사 진행이 아쉽다.

발표가 끝나고 경품 추첨은 못보고 바로 돌아왔습니다.

지인들이랑 같이 JCO 행사에 갔는데 지인 한명은 두번째 발표 듣자마자 이렇게 말하고 행사장을 떠났습니다.

“사람 너무 많아서 간다. 이것 참 사전등록은 도대체 무슨 의미가 있는지.. 나는 간다.”

지인 한명은 발표 몇 개 듣다가 이렇게 말하고 갔습니다.

“엉덩이도 아프고 더워서 불편해요. 더 이상 못듣겠어요. 먼저 갈께요.”

사람이 너무 많은 것은, 마치 트래픽 예측을 제대로 못해 과부하가 걸려 비상이 걸린 서버실과 같았고, 발표 듣는 주변 환경도 불편했습니다.

자바 개발자를 위해 이런 대규모 컨퍼런스를 개최할 수 있다는 것 자체가 JCO의 큰 역량이고 성과지만 이번 행사에 보였던 몇 가지 문제점은 꼭 보완해야 된다고 생각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컨퍼런스가 끝나고.. 그래도 끝까지 듣기를 잘했다는 생각이 들었다.]



+ 마지막으로 대규모 자바 개발자 행사의 의미를 생각하다.

저는 처음에 주력 언어로 자바를 선택했을 때 과연 자바가 오래 갈 것인가 걱정하기도 했지만 갈수록 발전하고 커가는 자바 세계를 보며 최소한 이런 걱정은 안 해도 될 것 같다는 생각을 했습니다.

* 아마도 자바 세계가 이렇게 발전될 수 있었던 것은 오픈 소스 중심의 개방된 기술 커뮤니티 활동이 활성화 됐기 때문이라고 생각한다.

그리고 자바 세계에는 끊임없는 기본 기술 발전 외에도 JCO처럼 자바 개발자를 위한 다양한 커뮤니티와 행사가 있고, 자바 개발자의 행복을 위한 기술들까지 연구되는 것을 보면서 마음속에 든든함을 느끼고 돌아왔습니다.

앞으로도 자바 세계가 발전되길 바라며, 앞으로도 열심히 자바 기술 습득에 노력 해야 겠습니다.

Daum 블로거뉴스
블로거뉴스에서 이 포스트를 추천해주세요.


덧1: 산골 블로그의 다른 IT커뮤니티 참가 후기는 여기를 클릭해 주세요.


한국스프링사용자모임5회(KSUG) 참가 후기 (웹플로우(WebFlow), 보안(Acegi))
오픈소스 컨퍼런스 2007 참가 후기 (위키노믹스의 원조 오픈소스)
한국스프링사용자모임4회(KSUG) 참가 후기 (AOP)

한국스프링사용자모임3회(KSUG) 참가 후기 (자리잡은 커뮤니티)

한국스프링사용자모임2회(KSUG) 참가 후기 (스프링 달인의 한수 가르침)

신고
Posted by 산골
산골 블로그 소개 저는 하얀머리 개발자와 작가를 꿈꾸는 블로거 산골 입니다. 프로그램 개발자로서 저의 관심사는 개발자의 숨통을 트여준 아이폰 개발, 철학과 같은 깊이가 있는 객체지향 방법론입니다. 글쓰기와 수영을 좋아합니다. 블로그를 통해 관심사를 공유합니다. 제 블로그에 관심 있으시면 아래 RSS나 즐겨찾기로 편하게 구독하세요.

rss Bookmark and Share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Magicboy 2008.02.18 09: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람들이 정말 많이 왔네요.. 저런 행사를 좋아하는데 늘상 시간이 안맞더군요..^^;;;

  2. BlogIcon Heart 2008.02.18 09: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운영은 못내 좀 아쉬웠죠. 세션 전부 버티는 것도 쉽지 않더군요 =_=;;(앉아도 보고, 서서 필기도 해 보고...)
    그리고 강의가 전반적으로 시간에 쫓긴다는 느낌을 지울 수가 없었어요.
    Introduction 수준에서 끝난다고 할까요... 아무튼 강사분들 노력 여하의 문제가 아니라 시간이 넘 짧지 않나 하는 생각을 해 봅니다.

    그리고 저도 SE로 쭉 들었는데 느낀 바가 많으셨나보네요.
    음... 제가 집중을 못한 것인지... 전 도통 이해가 잘 안 가던데... 역시 아는 대로 보이는 게 아닌가 합니다 ^^

    좋은 글 잘 보았습니다

    • BlogIcon 산골 2008.02.19 22: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Heart님 안녕하세요~
      말씀처럼 40분 시간도 문제였습니다..
      여기저기 문제가 많이 지적됐으니
      내년에는 더 잘 할것이라 기대해봅니다. ^ ^

  3. BlogIcon 2008.02.18 09: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알찬 주말은 보내셨군.........
    멋져^^

  4. 2008.02.18 09:2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5. BlogIcon kenu 2008.02.18 13: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산골소년님 뵐 줄 알았는데, 지난 번 글처럼 쳐들어가는 프로젝트 만들어야겠습니다. ARMA님과 같이 사무실에 있는 날로 잡아야겠죠. 일석이블로거
    제 강의에 대한 호평 감사하구요 사진 맘에 듭니다. ^^; 퍼갑니다.

    내년은 10주년이라 full time staff를 한 명이라도 두고 준비해야할 듯 합니다.
    이번에 준비하면서도 wiki를 도입했지만, 사람 도입하는 효과가 더 클 것 같습니다.
    (운영진들 대부분 wiki사용법이 서툴러서요. ㅡㅡ;)

    행복하세요. ㅎㅎ

    하나더. http://blog.jco.or.kr/tt/10 에서 이번 행사 피드백받습니다. (그나저나 10 이 뭔지... 블로깅 좀 하지. 다들 회사 눈치보느라... 쩝. 그러네요.)

    • BlogIcon 산골 2008.02.19 22: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케누님 조만간 인사할 기회가 생길것 같아요.
      그때 많이 배우겠습니다.
      그리고 알마님은 인자 블계를 떠나셨습니다.
      안타깝고요..
      케누님의 발표자를 우선 배려하는 강의에
      친근감을 많이 느꼈습니다.
      수고하셨습니다. ^ ^

  6. BlogIcon 환상경 2008.02.18 14: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이번에 JCO를 참석했는데 원했던 강의를 모두 듣는걸 포기하고 딱 두개만 듣고 그냥 돌아와버렸습니다.
    사전등록까지 받았으면서도 인원조정을 못해서 제대로 들을수 없었던게 너무 아쉬웠었던 행사였던거 같네요
    다음 JCO 컨퍼런스는 이런 문제점들을 보안해서 더욱더 성공적인 행사로 거듭났으면 하는 바랍입니다.

  7. BlogIcon 샛별 누님 2008.02.18 16: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오....
    산골소년님 뭔가 아스트랄한 세계를 살짝 엿본 느낌입니다.........
    제 눈엔.....산골이님의 이 포스트가
    "ㅂ즏5ㅓㅅ8효퐅ㅊ4832벼고ㅜㅏㄿ w;508fh7c tyghtvbnlZ;3O 8JH72 BXYFRGE JKF79 IM5C3X2 EQJFH VBNG IH930NH9 C12X M-sdtyh54vwcj." 이렇게 보여요...^^;;;;;
    역시 아는 만큼 보이는 것......무식해서 죄송....오호호호~~

    (이런 건 비공으로 써야 되는 거 아닌가...?ㅋㅋ~)

  8. 반더빌트 2008.02.18 18: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새로운 한 주간도 즐겁고 행복한 일들이 많았음 하네요!^^*

    진보 방면의 책도 많이 보신다구요?
    좋은 책 있음 저도 하나 소개시켜 주세요!

    저도 책이라면 장르불문하고 환장하거든요!^^* ㅎㅎ

    • BlogIcon 산골 2008.02.19 22: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하나의 대한민국, 두개의 현실
      머리까만 미국인의 나라라는 책인데

      시야가 넓어짐을 느낍니다. 반더빌트님도 잘아시겠지만
      추천드립니다. ^ ^

  9. BlogIcon 러브네슬리 2008.02.19 01: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중간에 제 소개까지 해주시고 고마워요 ㅋㅋ
    그런데 저런 프로그래밍 행사에 ㅋ 타로점도 봐주다니 정말 신기하네요 ㅎㅎ
    어떻게 점괘는 잘 나왔는지요? ^^

  10. BlogIcon 에코♡ 2008.02.19 01: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자신이 좋아하고 관련된 일의 이런 행사나 컨퍼런스에 참여한다는건 정말 즐거운 일이긴 합니다만,
    보기에도 정말 사람들은 너무많고,
    강의환경이 듣기에는 열악(?)해보이네요^^
    물론 내용이 알찬게 우선이긴 하겠지만요~

  11. BlogIcon mepay 2008.02.19 05: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자바라는 용어를 처음 들었을때...아프리카 나라 이름으로 생각했습니다..

  12. BlogIcon 가눔 2008.02.19 10: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자바하면 ARMS의 자바워크만 생각난다는...^^
    ARMS 하니까 ARMA님 생각이 나네요. 잘 지내시죠?
    안부 좀 전해주세요.ㅋㅋ

  13. BlogIcon troysky 2008.02.19 11: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환경이 좀 더 잘 갖춰졌으면 좋았을것을~아쉬움이 남았겠네요~
    호주에서도 곧 3일동한 자바 컨퍼런스가 있긴한데~사정상 못갈것같아요 ㅡ.ㅜ
    머리 좋은 자바개발자가 많다는건 좋기도 나쁘기도 합니다 ㅎㅎ

    • BlogIcon 산골 2008.02.19 23: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머리좋은 자바개발자가 많았으면 좋겠어요.
      그래야 프로젝트도 산으로 안가고 제대로 끝내죠. ^ ^
      근데 troysky님도 자바 개발자신가봐요.

    • BlogIcon troysky 2008.02.21 05: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넵 저도~J2EE 개발쪽이랍니다~
      좋은 개발자가 좀 줄어들면 상대적으로 몸값도 올라가지 않을까요? ㅎㅎ

  14. BlogIcon Keating 2008.02.19 16: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현장 소식 잘 들었어요~ㅎ
    작년에도 사람 많았는데 계속 인기가 많네요ㅋ

  15. BlogIcon 박희성 2008.02.20 15: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산골소년님은 좋겠습니다. 컴퓨터 개발자이니 우리가 모르는 분야에서 블로그와 접목하여 글을쓰니 얼마나 행복한 사람인가요 ,이럴줄 알았으면 진작 컴퓨터에 관해 공부나 할걸 지금도 컴에는 캄캄하니 답답할 뿐입니다. html도 파악못하고 이제야 조금 알걳 같습니다. html에 대해서 쉽게 써보시지요 .
    오늘 자바에 대해서 잘읽고 갑니다. 컴퓨터에 자바가 나오는 데 그 말이 무슨말인가 먹통입니다.
    단지 답답하여 이렇게 무식하면서 블로그를한다니 소가 웃을 일입니다.

  16. BlogIcon JCO 2008.02.26 14: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JCO에서 블로그 이벤트를 맡고 있는 이은호입니다.

    이번에 블로그 이벤트에 당첨되셔서 연락을 드렸습니다.

    youtome@youtome.org로 성함, 연락처, 주소를 보내주시면 소정의 선물을 보내드리도록 하겠습니다.

    다시 한번 JCO 이벤트에 관심을 보여주신것에 대해서 감사드립니다.

    http://blog.jco.or.kr/tt/entry/2008-한국-자바개발자-컨퍼런스-후기-이벤트-결과입니다

  17. BlogIcon nabiweb 2008.02.27 23: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음.. 안타깝네요. 이렇게 관심이 많은 행사가 미흡한 점이 많다니..
    개선되어야 할 부분을 많은 분들이 알려줘야 할 것 같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