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르는 사람들과 오프라인 모임 참석은 나에게 미지의 영역이었다. 나는 미지의 영역 오프라인 모임에 참석하기 위해 신입사원 처럼 열심히 활동했다.

드디어 오프라인 모임 공지가 올라왔다. 처음부터 오프라인 활동을 목표로 했기에 나는 모임에 참석해야 했다. 그러나 모임 참석한다는 댓글을 남기기 까지 다시 몇일을 보내야 했다.

어렵게 모임 참석 댓글을 남기고 그날이 다가왔다. 그날 나는 혼자서 다양한 사람들을 만났다. 내가 아는 익숙한 사람들과 다르게 알록달록 다양한 사람들과의 만남은 색다른 충격이었다. 나는 그 뒤로 꼬박 꼬박 모임에 나간다.

그런데 오프라인 모임 참석 시작 전까지는 신입사원 면접 볼때처럼 낯설고 어려웠다. 사실은 지금도 마찬가지다.”


저번주 일요일날 저는 오랜만에 책카페 오프라인 모임에 나갔습니다. 제가 활동하는 카페는 네이버의 책카페입니다. 제가 느끼는 이곳의 이미지는 ‘헌 책방’ 이미지 입니다.

요즘 나오는 책들은 세련되고, 잘 정리되어 있고, 도시적인 느낌이 물씬 풍기는 책들입니다. 그런데 제가 활동하는 책카페의 회원들은 누리끼리한~ 종이처럼 낡아보이는, 그러나 정감가고 구수한 소설, 시 같은 문학들을 좋아합니다.

그래서 ‘헌 책방’ 이미지 입니다. 허름하고 낡은 이미지가 아니라 구수하고 정감가는 이미지 입니다. 저는 책카페에서 구수한 헌 책방 이미지를 느낄수 있어서 좋습니다.

그러나 한편으로 제가 활동하는 책카페는 저같이 평범한 책을 좋아하는 사람들은 접근하기 힘든점도 있습니다.

저번 모임때는 술자리에서 대화에 낄수가 없었습니다. 'ㅁㅁ전집의 OO작가가 언제 이런 책도 냈고, 그 책은 뭐시기 작가의 스타일과 비슷하더라~' 등의 얘기를 나누는데 저는 머리만 긁적였습니다.

그래서 이번 모임 참석도 쉽지 않았습니다만, 저는 일부러 오프라인 모임에 많이 참석하겠다고 다짐을 했기 때문에 모임에 나갔습니다.

모임에 나가기를 잘 했습니다. 오랜만에 만난 회원들은 반가웠고, 새로 만난 회원들은 새로운 친구가 생겼기 때문에 좋았습니다.

사실은 만남의 가벼움도 느끼긴 합니다. 그러나 그 속에 오랜 친구 같은 정을 느끼는 사람도 있을 것이라는 기대로 꾸준히 오프라인 활동을 해야겠습니다.

처음 참석할때나, 저번주에 모임 나갈때나 결국 나가면 좋다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그러나 이 사실을 알더라도 오프라인 모임 참석은 어렵기만 합니다. 사실은 내일도 오프라인 모임이 있는데 참석하기 까지 많이 망설였습니다.

그래도 참석하면 좋을것이라고 생각해야 겠습니다. 오프라인 모임 활동은 블로그 활동의 꽃 이며 정점이라 할 수 있겠습니다.

블로그 활동의 꽃을 즐겨야 겠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책카페 모임에서는 책 나눔, 교환 행사를 하는데 나에게 온 책중 하나, 창의적인 마케팅에 관한 책 같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나에게 온 책 두번째, 내 인생을 바꾼 한권의 책]

신고
Posted by 산골
산골 블로그 소개 저는 하얀머리 개발자와 작가를 꿈꾸는 블로거 산골 입니다. 프로그램 개발자로서 저의 관심사는 개발자의 숨통을 트여준 아이폰 개발, 철학과 같은 깊이가 있는 객체지향 방법론입니다. 글쓰기와 수영을 좋아합니다. 블로그를 통해 관심사를 공유합니다. 제 블로그에 관심 있으시면 아래 RSS나 즐겨찾기로 편하게 구독하세요.

rss Bookmark and Share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에코♡ 2008.01.26 01: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오 저도 예전부터 책카페 모임 가보고 싶었는데^^

    내인생을 바꾼 한권의책은 표지가 언제나 탐나 'ㅁ'

  2. BlogIcon 브리드 2008.01.26 01: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로망중의 하나예요 @ㅠ@
    정말 시작이가장어려운듯 ㅠ

  3. BlogIcon 박민철 2008.01.26 01: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오프모임은 새로운 세계를 만나는듯한 느낌이죠.. ㅎㅎ
    처음은 어색하지만 나중엔 정말 삶의 활력소가 될 정도로 재밌는게 오프모임입니다~ ^^
    제가 나가는 오프모임은 오래 되어서 이젠 다들 오랜 친구가 같은 느낌입니다 ㅎㅎ
    오프 모임이라는 말도 거추장 스러울 정도죠.. ^^;

  4. BlogIcon marihuana 2008.01.26 01: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우 저도 참여 할 수 있으면 좋겠지만, 너무 멀어서.. ㅠ
    세스고딘 책이네요. 퍼플카우 1,2와 최근에 마케터는 새빨간 거짓말쟁이다 를 읽은 적이 있는데..
    부담없이 읽기 좋았던 것 같네요. ^^;

    책카페 모임 부럽습니다. ㅠㅠ

    • BlogIcon 산골 2008.01.27 09: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marihuana님 마케팅 관련 일 하시거나
      관심이 많으신가봐요~
      부담없이 읽어봐야겠습니다.
      저도 한번 튼 모임이 좋아서 계속 나갈려고요~ ^ ^

  5. BlogIcon 아도니스 2008.01.26 03: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프 정말 처음이 힘든거 같아요. 괜히 쭈뼛하고 어색하고...
    저는 싸이월드의 지하 책방 오프를 처음 해봤어요.!! 거기도 책관련해서 타임캡슐도 하고 여러 좋은 아이디어로 많은 오프를 갖곤 하는데 1년여정도 싸이에 소홀해지다보니(블로그때문) 뜸해지더라구요. 지금 하는 블로그도 훗날 블로그보다 더 큰 열정을 쏟아부을 무언가 나타난다면 과거의 싸이처럼 제 마음속에서 우선순위목록에서 사라질까 염려됩니다.

    뭐 아직까진 블로그에 대한 애정이 식질 않았으니 말이죠. 주말 잘 보내세요.

    • BlogIcon 산골 2008.01.27 10: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도니스님 반갑습니다.
      저도 싸이월드 책카페에 가입한 적이 있는데
      혹시 같은 카페인지 모르겠습니다.
      그런데 블로그보다 더 큰 열정을 쏟아부을 무언가가
      나타나지..않았으면 하는 바람도 있고요 @@;
      주말 잘 보내시고요.
      올블 신인상 늦게나마 축하드립니다. ^ ^;

  6. BlogIcon mepay 2008.01.26 06: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 포스팅을 보니..
    중딩때 한참 읽었던.."뜨거운 손수건" 이라는 ..힘좋은 마사오..가..주인공..쿨럭..-_-;
    그 책도 참 누리끼리 했었는데..왜 그랬지..ㅎㅎ

  7. BlogIcon 달의모래 2008.01.26 10: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프라인 모임 나가기가 그렇더군요,,
    뻘쭘 하달까요?

    나가는 봐야지라고 생각하는데 잘 안되네요 ㅎㅎ

  8. BlogIcon Keating 2008.01.26 12: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보라빛소가온다" 나름 재밌게 읽었던 것 같아요~ㅎ
    다소 지루한 부분도 없지않아 있었지만ㅋ
    http://min9nim.kr/234

  9. BlogIcon 극악 2008.01.26 13: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퍼플카우는 저도 꽤 재미있게 읽었습니다...
    저 책을 교환해준 분은 어떤분이실런지^^;
    마케팅, 경영쪽에 관심이 많으시려나...

    • BlogIcon 산골 2008.01.27 10: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책 빌려주신분은 학생인데 그냥 재미로 읽은것
      같습니다.
      유명한 책인것 같아요. 저도 재밌게 읽어야 겠습니다. ^ ^

  10. BlogIcon 맨큐 2008.01.27 03: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새로운 모임에 참석할 일이 생기면 참 오래 고민합니다.
    나가야 하나, 말아야 하나..ㅎㅎ
    산골소년님은 모임에서 좋은 시간 보내신 것 같네요. ^^

    • BlogIcon 산골 2008.01.27 10: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책 모임은 유익합니다.
      맨큐님 안녕하세요~ 연수원 생활은 재밌으신가요~ ^ ^
      맨큐님 언능 1등으로 수료하시고 다시 멋진
      블로깅 해주시길 바래요. ^ ^

  11. BlogIcon sepial 2008.01.27 03: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책 돌려 보기~~ 정말 좋은데요~
    환경보호에도 도움이 되고...^^
    추천하는 의미도 있을테니, 생각도 나누게 될 것이고....
    오프하면 밥도 같이 먹고~
    냐~~~ 부럽다~~~~

  12. BlogIcon Deborah 2008.01.27 13: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프라인을 갔다 오셨군요. 여전히 좋죠? 좋은분들과 만남은 기쁨으로 다가올줄 믿습니다.
    저도 예전에 다른 블로그에서는 오프라인 만남도 자주 했었는데요. 요즘은 별로 없네요.

    • BlogIcon 산골 2008.01.28 18: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데보라님 안녕하세요~ ^ ^
      조금 뻘쭘하고 만남이 아무래도 깊지는 않지만
      그래도 새로운 사람 만난다는 즐거움이 있네요.
      데보라님 보면 항상 외국인들과 활달하게 지내시는
      모습이 부러웠습니다. ^ ^
      데보라님 언제 한국 오시면 블로거 모임 해도 좋을것 같아요~

  13. BlogIcon mariner 2008.02.10 15: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정기적으로 나가는 오프라인 책모임이 있어요..
    온라인 상에서 많은 이야기와 서평들로 만나서 정말 쉽게 친해지는 같기도 하구요.. 가벼운 감도 있지만..
    저는 나갈때 마다 엄청 뻘쭘하답니다...ㅡ_ㅡ;;